왜들 행복의샘을 선택하는가?

난임에 대한 우리의 생각

임신을 못하는 것이 아닙니다. 다만 지금 잘 안되고 있을 뿐입니다.

우리는 불임을 믿지 않습니다.
그대도 불임을 믿지 마십시오.

불임이라는 판정을 받는 여성들의 마음이 얼마나 힘든지 상상해봅니다.
저희는 사실 그것을 직접 겪어보지는 못했습니다. 그런 저희가 어찌 그 마음을 똑같이 느낄 수 있겠습니까…

그러나 지금까지 불임 때문에 고생하던 수많은 여성들을 만나면서 그분들 마음 속을 많이 들여다봤습니다.
당황과 황당은 차라리 사치스런 마음이죠.

화, 울분, 좌절감, 실패감,
자신이 쓸모 없다는 생각,
심지어 죽고 싶은 마음…

이걸 어찌 몇 마디 단어로 표현할 수 있겠습니까.
진료실에서 눈물을 뚝뚝 떨구던 여성들을 보며 따듯하게 안아드리고 싶은 마음이 한두 번이 아니었습니다.

그러나 그대에게 해방의 말씀을 해드리고 싶습니다. 불임이라는 말은 ‘당신은 임신을 할 수 없다’는 말이 결코 아닙니다. 저희는 정말 그대의 가슴에 박힌, 불임이라는 못을 뽑아드리고 싶습니다.

think

의학적으로 불임이란

불임(infertility)이란 정상적인 부부관계를 가진지 1년(35세 이상의 경우는 6개월)이 넘도록 임신이 되지 않는 상태를 말합니다. 의사들이 불임이라고 말하는 의미가 바로 이것을 뿐입니다. 이 말을 ‘당신은 아기를 가질 수 없다’는 뜻으로 바꿔 듣지 마십시오.

그래서 불임이라는 말 대신 ‘난임(難姙)’이라고 하자고 계속 주장해왔고, 이제는 많은 사람들에게 익숙한 단어가 되었습니다.

만약 어떤 선천적인 유전적 결함으로 생식기관이 전혀 발달하지 않았거나, 수술로 난소 두 개를 모두 떼냈거나,
또는 수술로 자궁을 드러냈거나, 불행하게도 이런 종류의 문제라면 임신이 불가능합니다. 이런 경우를 ‘임신불능(sterility)’라고 합니다.

그러나 그대에게 있는 문제가 이런 문제는 아니라고 들었습니까? 자궁, 나팔관, 난소 같은 기관들이 다 있고, 그 모양은 멀쩡한데 불임이라고 하던가요? 그렇다면 이제 그 좌절감을 벗어버리십시오. 불임이라는 말을 귀에서 완전히 털어 버리십시오. 

구조적인 문제가 없는데도 임신이 안 되고 있다면 저희는 이것을 불임이라고 부르지 않습니다.

불임이 아니라 불균형입니다.

다시 새기십시오. ‘불임’이 아니라 ‘불균형’일 뿐입니다. 균형된 것이 균형을 찾으면 이내 불임은 사라집니다. 이걸 믿으셔야 합니다. 불임은 없습니다. 믿지 말아야 할 것을 믿는 거, 이게 미신입니다. 불임은 그대에게 미신입니다. 그대에게 불임이 없다는 것을 믿으십시오.

그대는 불임이라는 단어를 의사로부터 들은 그 순간부터 불임에 사로잡혔습니다. 불임은 그대에게 공포, 그 자체였기 때문입니다. 그 엄청난 선언에 압도되어 자신이 쓸모 없는 인간이 되었다고 느껴버렸습니다.

어느 새 그대의 머릿속은 불임에 대한 염려로 가득 차 있습니다. 그대는 조급해졌습니다. 참을성이 없어졌습니다. 아기를 가진 사람들이 미워지기 시작했고, 자기 자신에게 점점 화가 나고, 점점 자신을 미워하게 되었습니다.

이 모든 것은 오해에서 비롯되었습니다. 불임이 아닙니다. 그대의 몸과 마음이 지금 균형과 조화를 잃었을 뿐입니다. 

이제 회복을 위한 차분한 여행을 다시 떠나봅시다.
약 먹는 것, 주사 맞는 것, 시술 받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여행이 아닙니다. 자신을 사랑하는 여행을 떠나는 것입니다.
지금 그대에게 필요한 것은 희망과 용기입니다.

자신에게 사랑과 평안을 주고, 좋은 음식을 주고, 쉼을 주고, 활력을 주는 운동을 하고, 독이 되는 모든 생각, 음식, 활동을 제거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그렇게 할 때 자신의 몸과 마음이 회복되는 것을 느낄 수 있을 것입니다.

그저 임신이 안 되는 것 때문에 안달복달하지 않도록 마음관리를 잘 하십시오. 순서를 생각해십시오. 
건강한 몸, 건강한 마음에서 건강한 씨앗이 나옵니다. 건강한 몸이 되어야 아이를 품고 있을 수 있습니다.

임신이 안 되는 것은 결과입니다. 어쩌면 임신이 안 되고 있는 것은 여전히 그대의 몸이 똑똑해서 그런지도 모릅니다.
지금 임신을 하면 엄마와 아기 모두 지칠 수 있으므로 그대의 몸이 더 좋아지기를 몸이 기다리고 있는 것인지도 모릅니다.

기다림 끝에, 그대가 준비되었을 때…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생명이 그대를 찾아올 것입니다.
그대를 응원합니다.

All is well.

결국 잘 될 겁니다.